정성규 제37대 재독한인총연합회장 한국방문 성과보고

재독한인총연합회장 한국 방문 성과보고 (10.06.2024-15.06.2024)

지난 5월 11일 제 37대 재독한인총연합회장에 당선된 정성규 회장은 회장에 당선된 지 한 달 여 만에 1세대 동포들과 약속한 몇 가지 공약사항을 지키고자 아직 취임식 전임에도 불구하고 지난 6월 10일부터 15일까지 닷새 동안 고국을 방문하여 가시적인 성과를 올리고 돌아왔다.

그는 “근래 들어 빈번히 우리 곁을 떠나시는 연로하신 동포 분들을 생각할 때 마음이 조급해져서 가만히 앉아서 기다릴 수 만은 없어 서둘러서 한국 방문길을 택했노라”고 6월 20일 설명했다. 그리고 각처에 우리 동포사회의 현실과 애로사항을 간절한 마음으로 브리핑한 결과 좋은 반응을 얻을 수 있었다고 밝혔다.

정 회장이 닷새 동안 거둔 성과는 다음과 같다.

  1. 인천 메트로 서비스를 방문하여 김석송 사장과 장순휘 상임이사를 만나 교통카드 관련 연로하신 우리 동포들을 위한 길을 모색해 달라고 당부했다.
  1. 파독되어 오랫동안 한국을 방문하지 못한 광부와 간호사를 위하여 후원금을 보내준 경풍약품 지춘호 회장을 만나 감사의 말씀을 전달했다.
  1. 유정복 인천광역시 시장을 접견하고 확답을 받은 몇 가지.

▸ 재독한인동포들이 누구나 한국 인천에서 은행구좌 개설을 할 수 있도록 3개 은행들과 긴밀하게 의논하겠음.

▸ 독일여권을 소지한 65세 이상 동포는 누구나 지하철 우대권을 발급 받도록 하겠음.

▸ 유럽타운 조성시 그곳에 우리 동포를 위하여 실버타운을 조성해 달라고 부탁함.

▸ 인천광역시 도시개발공사에서 시행하고 있는 리모델링한 주택을 우리 동포들한테도 도움을 달라고 했음.

▸ 인천에서 장기간 투숙할 때 저렴한 가격대로 호텔숙박 가능케 하겠다는 다짐을 받음.

  1.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황우여 위원장을 만나서 국민제안서를 전달했다.
  1. 재외동포청을 방문하여 첫째, 각 행사 사업지원금을 늘려달라는 요청을 하고, 둘째, 채택되지 않는 사업들은 무엇 때문인지 그 이유를 문의한 결과, 사업지원을 상,하분기로 나눠서 시행할 계획이므로 6월내로 안내가 되면 다시 재신청하면 될 것이라는 답변을 받았다.

한편 제37대 재독한인총연합회장 취임식은 오는 7월 6일 15시 에센한인문화회관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 순 희 기자】